검색

김원웅 광복회장, 서울시구청장 간담회 개최

- 작게+ 크게

최정호기자
기사입력 2020-05-19

[나눔뉴스=최정호기자]광복회(회장 김원웅)는 지난 13일 서울시 관내 구청장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김영종 종로구청장(서울시구청장협의회 회장)을 비롯하여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유동균 마포구청장, 유성훈 금천구청장 등이 참석하여 독립정신 선양과 독립유공자 후손의 복지지원 정책에 관해 논의했다.

▲ 이날 참석한 구청장들은 독립유공자 후손 예우 지원에 대한 조례 제정 등에 대해 힘쓰겠다고 동의했다.  오른쪽부터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유동균 마포구청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김원웅 광복회장(가운데), 유성훈 금천구청장, 김정육 광복회 사무총장.    © 나눔뉴스 편집국


이날 김원웅 회장은 “풀뿌리 민주주의 정신에 입각하여 도로, 공원 등 공공시설에 지역 연고가 있는 독립운동가의 명칭을 부여하자”는 의견을 제안하여 구청장들도 공감했다. 


또한 구청장들은 ‘독립유공자 후손의 예우에 관한 조례(가칭)’의 제정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뜻을 표했다.


이날 참석한 구청장들은 간담회 후, 광복회 홀에서 3·1운동 당시 사용했던 진관사 태극기 재현품을 들고 사진 촬영을 했다.

▲ 오른쪽부터 김원웅 광복회장, 유성훈 금천구청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유동균 마포구청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김정육 광복회 사무총장.    © 나눔뉴스 편집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나눔뉴스. All rights reserved.